성락교회(김성현 감독권자), 정부 방역지침 준수하며 ‘부활절성락인한가족의날’ 성료
상태바
성락교회(김성현 감독권자), 정부 방역지침 준수하며 ‘부활절성락인한가족의날’ 성료
  • 주일뉴스
  • 승인 2021.04.06 0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활의 소망으로 하나되는 우리교회’ 주제로 하나님께 영광 돌려
▲ 성락교회(김성현 감독권자)는 2021 부활주일을 맞아 ‘성락인한가족의날 주일예배 및 감사음악예배’를 드리고 하나님께 찬양과 영광을 돌렸다.
▲ 성락교회(김성현 감독권자)는 2021 부활주일을 맞아 ‘성락인한가족의날 주일예배 및 감사음악예배’를 드리고 하나님께 찬양과 영광을 돌렸다.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렵고 제한된 상황 가운데서도 지난주 부활주일을 맞이하여 성락교회(김성현 감독권자)부활의 소망으로 하나되는 우리교회주제로 부활절 성락인한가족의날 주일예배 및 감사음악예배를 개최해 하나님께 찬양과 영광을 돌렸다.

장거리를 제외한 중거리 지역 예배당을 포함하여 각지에 흩어져 있던 성락인들이 세계크리스천선교센터(신도림)로 한자리에 모여 예배하는 현장은 온라인 라이브(youtube live)중계와 병행되어 국내는 물론 해외 및 미참석자들과도 시공간을 초월해 함께 할 수 있었다.

청소년·대학·청년·장년 모든 세대가 함께 모인 현장 예배 및 행사를 통해 부활의 충만한 기쁨으로 성락인들의 하나됨을 느낄 수 있었고, 부활의 소망으로 교회 재건에 박차를 가할 수 있는 힘과 에너지를 흡족히 받을 수 있었다.

무엇보다도 오전 두 번의 부활절성락인한가족의날 예배와 오후 감사음악예배를 통해 김성현 목사(감독권자)는 복음의 핵심인 부활의 메시지를 강조하며 성락인들의 영혼에 큰 감동을 줬다.

▲ ‘예수는 부활하셨다’라는 제목으로 부활의 말씀을 선포하고 있는 성락교회 김성현 목사.
▲ ‘예수는 부활하셨다’라는 제목으로 부활의 말씀을 선포하고 있는 성락교회 김성현 목사.

김 목사는 예수는 부활하셨다’(16:1~11)는 제목의 오전 설교를 통해 우리 존재에 가치를 부여하고 있는 예수 부활 사건은 십자가 사건으로 말미암은 인류의 구속(속죄)이 부활로써 완성됐음을 입증하고 있다.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가 부활의 첫 열매가 된다는 복음의 소식은 믿는 자들도 영생의 부활을 한다는 부활의 소망을 전제하고 있어서, 신령한 몸의 부활을 고대하게 만든다. 이제 구속의 은혜를 받은 자로서 주의 몸된 교회를 위하고, 하나님의 나라를 위해 훌륭하게 일하는 자가 되라고 전했다.

또한 그는 산 소망’(벧전 1:3~4)이라는 제목의 오후 설교를 통해서도 부활에 대한 실제적인 준비로, 인간의 신앙적 노력 위에 하나님의 초자연적 선물(은혜, 말씀, 영감, 권세, 권능 등)의 부으심으로 말미암은 외적인 증거와 더불어 내적인 성령의 증거로서 체험적 간증이 오늘 현재적으로 나타나 예수의 몸으로서 우리(교회)가 완성되고 견고하게 나타나야 할 것을 강조했다.

이번 예배 및 행사 프로그램들은 겸손과 순종으로 교회를 사랑하고 지키고 있는 성락인들이 한마음과 한뜻으로 교회와 감독권자를 중심으로 견고한 교회로 재건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준비됐다.

▲ 대학·청년부를 중심으로 구성된 찬양팀과 율동팀이 함께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있다.
▲ 대학·청년부를 중심으로 구성된 찬양팀과 율동팀이 함께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있다.

우선, ‘부활절성락인한가족의날예배(오전 7/11)는 기존의 주일예배 형식은 그대로지만, 예배 전 15분을 앞당겨 오프닝 행사를 가졌다. 피아노 반주에 맞춘 현악 2중주의 메들리 곡과 오르간의 주님께 영광곡의 축하 연주들은 역동적인 감동을 주어 예배의 몰입도를 높였고 김성현 목사의 환영사(11)는 참석자들의 마음을 활짝 열어주었으며, 대학·청년부 찬양팀의 헌금송은 아름답고 영감 있는 화모니로 청중을 사로잡았다.

▲ 부활의 소망과 기쁨으로 충만한 부활절 감사음악예배에서 성도들과 함께 찬양을 인도하고 있는 김성현 목사
▲ 부활의 소망과 기쁨으로 충만한 부활절 감사음악예배에서 성도들과 함께 찬양을 인도하고 있는 김성현 목사

기존의 연합예배를 30분 앞당겨 진행한 부활절음악예배’(오후 230)1부 순서로 예배, 2부 순서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1부에서는 연합된 찬양팀의 예배찬양 인도와 안수집사들의 특별 헌금송이 있었고, 2부에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녹화한 옴니버스 형식의 드라마(3 Episode,제이브릿지팀)와 역시 사전녹화한 생동적인 활동의 뮤직비디어(‘예수 열방의 소망’ BGM,청소년부)를 무대 중앙의 LED로 방영했다.

일상에서 소망을 잃지 않고 승리하는 신앙인의 모습을 담은 Drama와 청소년들의 활동공간을 배경으로 믿음 안에서 한 소망으로 봉사하며 함께 예배하고 찬양하는 학생들의 모습을 묘사한 Music Video는 참석자들의 심령을 울리는 큰 감동을 선사했다. 이후 예수로찬양팀과 청소년부 율동팀이 연합하여 함께 찬양과 율동하는 시간을 갖고, 이어 김성현 목사의 인도로 찬양과 기도가 이뤄졌다.

▲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지침 기준에 맞춰 성도들이 철저하고 질서정연하게 예배당 안으로 입장하고 있다.
▲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지침 기준에 맞춰 성도들이 철저하고 질서정연하게 예배당 안으로 입장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사전 준비기간 동안 다양한 홍보콘텐츠를 공급하여 성도들의 사모함을 불러일으켰고, 무엇보다 코로나19 상황 가운데도 많은 성도들이 철저하고도 질서정연하게 방역수칙을 지키며 신실한 그리스도인의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주었다고 평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