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공기의 지배’에서 벗어나는 담대함
우리의 일상에서도 다수가 일치한 의견 앞에 다른 방향의 의견은 명함도 내밀지 못하는 일이 빈번하다. 우리 기독교인이 전도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하는 것도 비슷한 상황이라 볼 수 있다. 우리가 열매 맺는 신앙인이 되...
주일뉴스  |  2017-04-07 15:19
라인
상대의 눈높이에 맞춘 섬김과 전도
오늘날 우리는 잃어버린 영혼을 구하고자 할 때 얼마나 자기를 벗어버리고 상대의 입장에 서려고 하는가? 전하려는 것에만 눈이 멀어 정작 상대를 보지 못하는 것은 아닌가? 이전 칼럼에서 ‘상대방의 입장에 서서 생각하는 ...
주일뉴스  |  2017-02-24 14:43
라인
배려, 수평적 토양에서 자라나는 관계의 열매
한국인은 인간관계를 부모와 자식, 스승과 제자, 선배와 후배, 상사와 부하 등 상하 관계로 파악하려는 경향이 강하다. 그리고 그 수직적 관계가 사회의 중심에 자리 잡고 사회 전체의 정서를 형성하고 있다.물론 요즘은 ...
주일뉴스  |  2017-01-26 02:22
라인
사랑의 첫걸음, 상대방의 입장에 서서 생각하기
하나님은 서로 사랑하라는 새 계명을 주셨는데, 서로 사랑하는 것은 자기 입장을 벗어날 때 완벽하게 성취할 수 있다.일본에서는 어릴 때부터 철저히 ‘남에게 폐를 끼치지 말라’는 교육을 한다. 한국인도 일본인의 배려문화...
주일뉴스  |  2016-12-22 16:44
라인
배려는 상대방의 입장이 되어 보는 것
배려나 존중은 상대방의 입장에 서는 것을 말한다. 자기 입장만 고집하지 않고 상대방의 입장에 서서 생각하며, 상대방이 무엇을 생각하고 있는지, 왜 그런 주장을 하는지를 이해하려 할 때 상대방을 배려할 수 있는 것이다...
新高廣  |  2016-11-24 16:12
라인
책임설명이 요구되는 사회
이전에는 결과만을 보고 과정에 대해서는 신경을 쓰지 않았지만 현재는 그 과정까지 알 권리를 행사하며 의심이 가는 부분은 문제로 삼는다. 이전에는 음식을 그냥 맛있게 먹으면 되었지만, 오늘날은 재료나 생산지, 가공 과...
新高廣  |  2016-10-14 12:27
라인
리스크 줄이는 일본인의 대화법
거리감 확보하기
일본인의 대화법을 소개하는 이유는 요즘 한국사회에서도 외치고 있는 ‘공감대 형성’에 대한 힌트가 되지 않을까 해서이다. 특히 적당한 ‘거리감’을 유지하면서 그 거리감을 서서히 줄여나가는 방법 말이다. 올해도 무더운 ...
주일뉴스  |  2016-09-09 14:36
라인
요리사 중심인가, 재료 중심인가?
한국의 한 식당에서 일한 적이 있는 어떤 일본인 요리사가 이런 이야기를 한 적 있다. “요리사 중에는 두 종류의 사람이 있는데, 하나는 자기 스타일에 맞게 요리를 하는 사람이고, 또 다른 하나는 이미 주어진 재료에 ...
주일뉴스  |  2016-08-11 15:13
라인
자기중심적 태도 버려야 소통 문화 가능
이전에 일본에서 몇 년을 살다가 한국으로 돌아온 한국인 학부형에게서 이런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다. 일본에서 유치원과 초등학교를 다녀봤던 그녀의 아이는 한국의 초등학교에서 순위를 정하는 놀이를 할 때나, 수업에서 의...
주일뉴스  |  2016-07-01 14:13
라인
공감, 관계의 형성과 발전의 원동력
요즘 한국에서는 벚꽃은 물론 일본 관련 문화가 이전보다 훨씬 많이 포용되고 있음을 느낀다. ‘옳다-옳지 않다’는 도식으로 인해 반목하고 대립하던 한일 관계가 ‘공감이 된다-안 된다’는 도식으로 인해 서로가 서로를 포...
주일신문  |  2016-05-02 11:29
라인
한국여성과 일본여성… 누가 더 강할까?
겉모습만 보자면 자기주장 강하고 감정을 그대로 드러내는 한국 여성이 勝… 조용하고 얌전한 일본 여성, 숨겨진 감정 알 수없어 무섭기도….“한국 여성과 일본 여성, 과연 어느 쪽이 더 강한 가...
주일신문  |  2016-03-24 17:1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주일신문(발행처:크리스천언론문화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가마산로 394, 4층  |   대표전화 : 02-835-0051
등록번호 : 서울 다 06579   |   등록일 : 1993-03-31  |   발행인 및 편집인 : 한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형수
주일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주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s7412@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