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0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성경즐겨찾기 -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 7 (2013.02.24)
신앙의 평소 실력은 환난을 통해 드러난다주님은 소아시아의 일곱교회 중 여섯 번째로 빌라델비아 교회에 말씀하셨다(계 3:7-13). 빌라델비아는 ‘형제를 사랑하는 자’란 뜻으로 BC 2세기 버가모의 왕 에우메네스가 세...
juilnews  |  2013-03-02 01:24
라인
천지에 칼럼 - “공공의 이익을 위해 시민들이 나섰다” 시민들의 자발적 비영리 단체, NGO (2013.02.24)
“공공의 이익을 위해 시민들이 나섰다” 시민들의 자발적 비영리 단체, NGONGO에 대해서 들어보신 적 있죠? 21세기는 NGO(Non-Governmental Organization)의 시대라고 말하는 사람들도 있죠...
juilnews  |  2013-03-02 01:17
라인
시무언의 천지만물(131) 예화로 읽는시무언 설교 - 뱀 (2013.02.24)
뱀뱀은 무섭다. 혀도 검은 색이다. 둘로 갈라지며 날름거리는 모습은 너무 징그럽다. ‘쉿’ 소리도 싫다. 반짝이고 미끌거리듯 기어가는 모습은 혐오스럽다. 독(毒)도 있지 않은가. 주님은 바리새인 등 지도자를 향해 “...
juilnews  |  2013-02-27 17:53
라인
삶&글 - 성경 속 수(數)의 상징 (2013.02.24)
성경 속 수(數)의 상징대학 입시를 준비하는 수험생들이 문과(文科)를 택할 것인가, 이과(理科)를 택할 것인가의 선택의 기로에서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것이 수학(數學) 과목이라고 한다. 수학을 잘하는 학생은 대체로 ...
juilnews  |  2013-02-27 17:45
라인
성경즐겨찾기 -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 6 (2013.02.17)
죽은 교회에서는 소리가 나지 않는다주님께서 사도 요한을 통해 편지하신 소아시아의 일곱 교회 중 다섯 번째 교회가 사데에 있는 교회였다. 사데는 고대 루디아(보통 ‘리디아’로 알려진 소아시아 서부의 고대 왕국명)의 수...
juilnews  |  2013-02-18 15:59
라인
삶&글 - 사도의 표가 따르는 행복한 베뢰아사람 (2013.02.17)
사도의 표가 따르는 행복한 베뢰아사람“내 영혼아, 사도행전 쓰자!”(O My Soul, Write My Acts!).위 문구는 필자가 출석하고 있는 서울성락교회의 금년 표어입니다. 하나님 아버지는 하나님의 선하신 뜻...
juilnews  |  2013-02-18 15:58
라인
천지에 칼럼 - 배고프고 힘들던 시절 속에서 길어낸 아름다운 추억 한 조각 (2013.02.17)
배고프고 힘들던 시절 속에서 길어낸 아름다운 추억 한 조각어머니 추억 차가운 섣달 그믐달 밤 달빛은 은령을 넘어 따라온다 이마를 훌치고 가는 찬바람은 이성을 잃은 듯이 온몸을 파고들자 텅 빈 호주머니는 더욱 춥다 바...
juilnews  |  2013-02-18 15:47
라인
시무언의 천지만물(130) 예화로 읽는시무언 설교 - 꽃 (2013.02.17)
꽃을 누가 싫어하겠나. 꽃의 아름다움, 꽃의 깊은 향기, 꽃의 영광 등. 소녀가 아니라도 그렇다. 이 세상 어느 뉘가 꽃을 감탄하지 않고 찬미를 붙이지 않으리요. 시인이라면 뉘든 꽃에 대한 시를 썼을 것이다. 관념을...
juilnews  |  2013-02-18 15:06
라인
성경즐겨찾기 -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 5 (2013.02.10)
생업과 관련된 유혹을 뿌리치지 못한 두아디라 교회주님은 소아시아의 7교회 중 네 번째로 두아디라 교회에 말씀하셨다. 먼저 주님은 두아디라 교회에 자신을 눈이 불꽃같고, 발이 빛난 주석 같은 자라고 소개하셨다. 왜냐하...
juilnews  |  2013-02-10 17:58
라인
삶&글 - 이 시대에 귀감이 되는 훌륭한 직분자상(像) (2013.02.10)
문화와 문명이 발달한 이 시대의 현대인들은 자기주관이 뚜렷하고 창조적이고 열정이 있는 한편 개인주의적이고 이기적인 사고가 강해 함께 사는 법을 잊어 가고 있다. 그래서 이 차가운 디지털시대가 요구하는 인재는 유능할뿐...
juilnews  |  2013-02-10 17:57
라인
천지에 칼럼 - 여자로 산다는 것은 (2013.02.10)
여자로 산다는 것은저는요, 오빠 둘이 차별대우를 받는다고 느낄 정도로 막내 딸로서 특별한 사랑과 대우를 받으며 자랐어요. ‘여자이기 때문??무언가를 못했던 적이 많지 않았던 거죠. 제가 진학할 대학과 학과를 정할 때...
juilnews  |  2013-02-10 17:43
라인
시무언의 천지만물(129) 예화로 읽는시무언 설교 - 나로호 (2013.02.10)
나로호“퐉” 갑작스레 올라갔다. 셋, 둘, 하나를 세기가 무섭게 언제 그만큼 올라갔나 싶을 정도로 빨랐다. 힘겹고 길었던 발사준비를 너무 아쉽게 할 정도였다. 4년 간 여섯 번이나 준비했다. 그런데 갈 ...
juilnews  |  2013-02-10 17:33
라인
성경즐겨찾기 -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 4 (2013.02.03)
사단의 위가 있는 곳에 세워진 버가모 교회주님께서 소아시아의 7교회 중 세 번째로 언급하신 교회는 버가모 교회였다. 버가모는 서머나에서 100km 북쪽에 위치한 도시로서 당시 로마의 행정 구역 중 하나인 무시아의 수...
juilnews  |  2013-02-10 16:33
라인
삶&글 - 해산의 수고 (2013.02.03)
해산의 수고처가댁에 가면 항상 작은 식물원에 온 느낌이다. 장인어른께서 화초 키우기를 무척이나 좋아하시는 이유다. 크고 작은 화초들을 겨울이면 옥상에서 거실로, 여름이면 거실에서 옥상으로 옮기는 것도 연중행사 중 하...
juilnews  |  2013-02-10 16:33
라인
월산수필 이야기가 있는 산 - 무지개의 꿈 (2013.02.03)
무지개의 꿈서해안 고속도로를 따라 몽산포로 가는 길에 나는 서쪽 하늘에 피어오르는 구름 사이로 쌍무지개가 떠 있는 것을 보았다. 소나기가 지나간 하늘은 어찌나 깨끗한지 서울에서는 볼 수 없는 푸른 하늘과 어우러진 쌍...
juilnews  |  2013-02-10 16:20
라인
시무언의 천지만물(128) 예화로 읽는시무언 설교 - 병아리 (2013.02.03)
병아리성경에는 닭도 몇 번 등장한다. 오늘의 제목인 병아리도 나오고 달걀도 나온다. 일전에 한 후배가 문자로 보내주어 크게 웃었었다. “싱거운 것이 소금 없이 먹히겠느냐 닭의 알 흰자위가 맛이 있겠느냐”(욥 6:6)...
juilnews  |  2013-02-10 16:11
라인
성경즐겨찾기 - 성령이 교회들에게 하시는 말씀 3 (2013.01.27)
폐허된 다른 초대교회와 달리 현재까지 보존된 서머나 교회“서머나 교회의 사자에게 편지하기를 처음이요 나중이요 죽었다가 살아나신 이가 가라사대 …네가 장차 받을 고난을 두려워 말라 볼찌어다 마귀가 장차 너희 가운데서 ...
juilnews  |  2013-01-27 10:16
라인
삶&글 - 신령한 봉사자여, 영적 자존심을 가져라 (2013.01.27)
신령한 봉사자여, 영적 자존심을 가져라당신의 삶의 가장 행복한 순간은 언제인가? 즉, 당신의 생명을 내어 주어서라도 반드시 얻고 싶은 것이 있다면, 그것은 무엇인가? 필자에게는 바로 하나님께서 맡기시고, 성령으로 말...
juilnews  |  2013-01-27 10:15
라인
월산수필 이야기가 있는 산 - 내가 본 장군의 아들 (2013.01.27)
내가 본 장군의 아들1960년 그 유명한 3·15 부정 선거가 막판에 오를 때 당시 대통령이면서 4선 출마한 이승만 대통령 후보와 여러 후보들이 있었다. 국민의 기대를 모았던 조병옥 박사가 갑작스러운 병 치료를 위해...
juilnews  |  2013-01-27 10:08
라인
천지에 - 내가 월산 문학을 사랑하는 이유 (2013.01.27)
내가 월산 문학을 사랑하는 이유이번 호부터 시작되는 「천지에() 칼럼」은 코피온(국제NGO) 대외협력 부장과 펄벅재단(국제NGO) 한국지부 사무국장을 역임한 바 있는 남현주 선교사가 꾸려나가게 되었습니다. 필자는 앞...
juilnews  |  2013-01-27 10:06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주일신문(발행처:크리스천언론문화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가마산로 394, 4층  |   대표전화 : 02-835-0051
등록번호 : 서울 다 06579   |   등록일 : 1993-03-31  |   발행인 및 편집인 : 한형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형수
주일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주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s7412@hanmail.net
Back to Top